sports
기사검색
 

2019.10.20 (일)
음식
운동
의료
생활
기타정보
> 건강과생활 > 운동
2015년 05월 20일 (수) 10:05
서울시, ‘시장 볼 때, 출근 할 때’ 자전거친화마을 9개소로 확대

시장을 보러 가거나 학교 갈 때, 출근길 지하철 타러 갈 때 그동안 운동이나 레저용으로만 이용했던 자전거를 생활 속에서 쉽게 탈 수 있는 환경이 조성된다. 서울시가 작년에 이어 올해도 자전거 타기 좋은 ‘자전거친화마을’을 확대하기로 했기 때문.

서울시는 지난해부터 상암·고덕·자양 등 자전거친화마을 3개소를 조성한 이후 올해 6개소를 추가로 조성한다고 밝혔다. 이번 달 조성에 들어가 오는 ’15. 10월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서울시는 지난해 생활 속 실질적인 자전거 이용을 늘리기 위해 마을 단위의 소규모 자전거 활성화 거점인 ‘자전거친화마을’을 지정해 운영 중이다.

서울시는 그동안 한강·지천이나 간선도로 등을 중심으로 광범위하게 조성해 왔던 자전거도로를 기반으로, 앞으로는 주택가·아파트 단지 단위의 ‘자전거친화마을’ 내 자전거 도로망과 촘촘하게 연결, 이용을 활성화시켜 마을→자치구→시 전체까지 단계적으로 확대해 나간다는 구상이다.

‘자전거친화마을’로 지정되면 자전거도로는 물론 안전시설 보수·확충이 이뤄지고 자전거 보관대·공기주입기 등 편의시설 정비, 공유자전거 운영, 자전거 안전 교육 프로그램 등이 집중 지원된다.

이번에 조성되는 자전거친화마을은 현재 자전거 수요가 많지만 기반시설이 부족하거나 향후 자전거 이용이 늘어날 가능성이 있는 지역 6개소가 선정됐다.

쇼핑 등 생활 자전거 이용이 많은 ▴가양1·2동, 등촌3동(강서구)과 ▴신도림동(구로구), 출·퇴근용 자전거 수요가 많은 ▴신사동(관악구)과 ▴내곡보금자리(서초구), 통학생이 많은 ▴이촌1동(용산구)과 ▴명일·상일동(강동구) 등이다.

생활 자전거 이용 많은 지역에 주·월 단위 대여하는 ‘공유자전거’ 운영

먼저 출·퇴근을 비롯해 쇼핑, 체육시설 방문 등 생활 자전거 이용이 많은 가양·등촌, 신도림 일대에는 시설 정비와 함께 공유자전거, 교육·캠페인 등 다양한 자전거 이용 활성화 프로그램이 운영된다.

대규모 아파트 단지와 함께 마트·백화점 등 상가가 많이 위치한 ▴가양1·2, 등촌3동(강서구) 일대는 지금도 생활 자전거 이용이 많은 지역이다. 시는 상가가 특히 밀집해 있는 공항대로41길에 자전거전용도로와 주차시설 등 편의시설을 설치하고, 구암근린공원인근에 자전거대여소(1개소, 30대)도 운영할 계획이다.

이 지역은 통근·통학시간대 뿐만 아니라 평소에도 쇼핑을 하거나 체육시설을 이용하기 위해 자전거 타는 주민이 많은 지역으로, 향후 마곡도시개발지구 입주까지 완료되면 자전거 이용은 더욱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시는 강서구청과 함께 유치원·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자전거 안전교실’을 운영하고 방치자전거를 활용한 자전거 무상기증, 지역 내 백화점·대형마트와 연계한 자전거 활성화 캠페인도 추진할 계획이다.

▴신도림동(구로구)도 2호선 신도림역을 중심으로 마트·백화점 등 상가를 오가는 주민들의 생활 자전거 이용이 많은 지역으로, 신도림로 등 자전거도로 약 1.5km를 정비하고 자전거거치대(4개소 80대 규모)·공기주입기·무인수리대 등을 설치해 자전거 이용편의를 높일 계획이다.

또한 자전거가 없거나 자전거가 있지만 추가 구매가 부담이 되는 주민이 이용할 수 있도록 주·월 단위로 장기간 자전거를 대여해 주는 공유자전거(30대)를 도입해 운영하기로 했다.

’14년도 자전거친화마을 사업의 일부로 공유자전거 50대를 도입한 고덕동의 경우, 사업 시작 이래 자전거를 월 단위로 대여하는 주민이 꾸준히 이어지며 원활히 운영되고 있다.

통근 주민 많은 지역, 주거단지~지하철역 간 도로 연계 및 이용편의시설 정비

평소 자전거를 이용해 출·퇴근하는 시민이 많은 신사동(관악구)과 내곡보금자리, 2개 지역은 주택가~지하철역 간 자전거도로 연계성을 높이고, 자전거 편의서비스를 집중적으로 제공한다.

▴신사동(관악구)은 출·퇴근시간대 지하철 2호선 신대방역까지 자전거를 타고 이동하는 직장인이 많은 지역으로, 생활도로에 자전거우선도로(약 3.2km)를 조성하고 신사동주민센터 앞을 비롯한 곳곳에 자전거 거치대·공기주입기·안내지도를 설치한다. 또한 방치자전거 등을 활용하여 필요한 주민에게 자전거를 기증할 계획이다.

신사동은 현재 도림천을 중심으로 자전거도로가 이미 조성되어 있어 조원동, 신원동 지역으로 이동은 가능하지만 생활권 내에 자전거도로와 편의시설이 부족해 주민들이 지역 내에서 자전거를 이용하기에는 불편한 실정이다.

시는 자전거가 주거지~신도림역을 오가는 마을버스나 지선버스를 대체할 수 있도록 자전거도로 연계성을 높일 계획이며, 도림천 인근에서 이동식 정비센터를 운영하여 수리 서비스도 제공할 계획이다.

서초구에 위치한 ▴내곡보금자리에는 새로 조성된 자전거도로를 기반으로, 자전거를 타고 아파트 단지~청계산입구역 구간을 편리하게 이동할 수 있도록 ‘공공자전거 무인대여시스템(3개소, 50대) ’을 설치한다.

내곡보금자리는 신규 아파트 단지로, 아직까지 지하철역 등을 연계하는 교통수단이 부족한데다 출·퇴근시간대 도로 정체가 심해 환승교통수단으로 주민들의 자전거 이용욕구가 매우 큰 지역이다.

시는 현재 진행 중인 여의천·신원천 등 인근 지천 자전거도로망 연계공사가 마무리되면 이 지역 자전거 수요는 더 늘어날 것으로 보고 있으며, 주변 유치원·초등학교를 중심으로 자전거 안전교육을 진행할 계획이다.

통학생 많은 지역, 등교시간 시간제 등 ‘자전거 우선도로’ 운영 및 교육 지원

통학생이 많은 명일·상일동에는 학생들이 자전거를 안전하게 탈 수 있도록 등교시간대 시간제 자전거우선도로가 운영되고 교육 프로그램도 지원된다.

▴명일·상일동(강동구)은 주변에 학교가 5개나 있어 자전거 통학생이 많은 지역이다. 시는 학생들의 안전한 자전거 이용을 위해 명일로 배재중고 앞~대명초교입구사거리 구간에 통학시간대에만 운영되는 ‘시간제 자전거우선도로’를 신설(0.9km)하고, 공유자전거(50대)도 도입한다.

지난해 자전거친화마을로 지정된 ‘고덕동’ 인근에 위치한 이 지역에는 공원·병원·쇼핑센터·문화시설 등이 대거 밀집해 있고 향후 두 지역 간 상호 연계가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다.

시는 이 지역 내 아파트 단지를 대상으로 ‘자전거친화아파트’를 공모하여 자전거 등록제(강동구)를 시행, 생활 자전거 활성화 모델로 정착시키는 한편 지역 내 ‘자전거운영협의체’를 구성하여 자전거도로 설치 시 주민 의견 반영 및 주민 주도의 자전거 이용문화를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주택가·아파트 단지에서 중경고, 용강중 등으로 통학하는 학생과 이촌역을 이용하는 통근주민이 많은 ▴이촌1동(용산구)에는 자전거를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자전거·보행자겸용도로(리버뷰멘션앞~이촌역)를 설치하고, 자전거안전교육을 집중적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이 일대는 지대가 평탄하고 한강까지 자전거도로가 잘 조성되어 있는데다 신동아 쇼핑센터 등 상가, 용산가족공원을 비롯한 공원이 많이 위치하고 있어 지역 내 자전거도로가 잘 연계되면 자연스럽게 생활 자전거 이용이 늘어날 것으로 기대된다.

서울시는 지난해 조성한 3개소, 올해 6개소까지 총 9개소를 운영하고 내년부터 매년 공모를 통해 연간 5개소 이상씩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시는 앞으로 자전거친화마을을 선정 시 주민 관심과 의지에서 비롯되는 자발적인 자전거 이용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주민 참여 및 홍보 프로그램 운영여부, 주민 참여도, 자치구 추진의지 등에 중점을 둔다는 계획이다.

김경호 서울시 도시교통본부장은 “시내 전체를 놓고 자전거도로 설치 등 큰 뼈대를 잡아가는 것과 병행해서 소규모 마을 단위의 생활 자전거 이용을 늘려, 시 전체로 확대하는 이용 활성화 차원에서 접근할 계획”이라며 “자전거가 우리 생활 일부로 자리 잡는 날에 대비하여 안전하고 편리한 자전거 인프라를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이름 비밀번호
  커뮤니티
독자의견 게시판
회원전용 게시판
신문구독신청
회사소개 이용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정책 제휴안내 광고안내 자문위원단
  대한민국 청소년 로봇연맹 Copyright(c) 2005 robotimes.co.kr All rights reserved.
서울시 강서구 등촌로 183 와이즈교육빌딩 6층 Tel: 1577-8222 Fax: 02-6918-4821